Link
«   2019/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104
Total
74,574,514
관리 메뉴

딘델라의 세상보기

슈퍼스타K4 이승철, 탈락자 선정 정곡찌른 씁쓸한 한마디 본문

예능보기

슈퍼스타K4 이승철, 탈락자 선정 정곡찌른 씁쓸한 한마디


딘델라 2012.10.27 09:05

26일 방송된 슈퍼스타K의 명과 암이 갈렸습니다. 이날 최종 탈락자는 바로 허니G였습니다. 마지막 탈락자 두팀에 들어간 딕펑스와 허니G 중, 딕펑스가 슈퍼세이브로 구원받고 허니G는 정말 아쉽게 탈락의 쓴잔을 마셨습니다. 솔직히 이중에서 누굴 떨어뜨릴까 참 고민이 되는 순간입니다. 두팀 다 심사위원에게 극찬을 받았기 때문이죠.

 

 

딕펑스는 이적의 '같이 걸을까'란 노래를 통해서 깊은 감성을 제대로 보여줬습니다. 이날 만큼은 매번 지적당하던 보컬도 감성을 담아서 매력을 제대로 보여줬습니다. 그래서 윤건은 95점이란 높은 점수를 주었습니다. 그리고 허니G는 즐기는 무대로 팀의 색을 제대로 보여주었습니다. 시종 점수가 짰던 이승철은 이들의 무대에 제일 흥분하며 92점이란 높은 점수를 줬지요. 이처럼 두팀 모두 심사위원에게 극찬을 받았습니다. 이런 팀이 마지막에 남게 되었으니 이를 본 시청자와 심사위원의 마음은 편치 못했습니다. 허니G가 과연 탈락할만 했을까? 너무 아쉬움이 남았습니다.

 

 

결국 이 모든 비난은 바로 정준영에게 돌아갔습니다. 이날 정준영은 불안한 음정과 삑사리가 들리는 최악의 노래 실력으로 참담한 무대를 보여주며 심사위원 모두에게 혹평을 들었습니다. 선곡 공개때부터 많은 사람들이 정준영이 탈락되는 게 아닐까 예상했습니다. 바로 들국화의 '그것만이 내 세상'이란 어려운 명곡을 선택했기 때문이죠. 하지만 그는 투표의 힘으로 살아남으며 모든 비난의 화살을 다 맞게 되었습니다. 목상태가 좋아도 잘한다고 평가받지 못할 명곡으로 무대를 완전히 망쳐놓고도 탈락하지 않고 합격했으니 네티즌의 비난은 당연해 보였습니다.

 

정준영의 이번 무대를 보면서 이것이 정말 정준영의 한계가 아닐까 생각했습니다. 로이킴과 함께 '먼지가 되어'를 불렀던 정준영이 맞는지......갈수록 자기 색도 못찾고 노래실력마저 다운되는 모습에 안타까웠습니다. 스타성만은 충분하지만 가수로서의 자질은 검증되기 어려워 보이는 정준영!! 그야말로 슈스케의 계륵인 셈입니다. 그의 개성과 외모는 뛰어날지 모르지만, 그가 보여주는 실망스런 무대로 계속해서 살아남는다면 정준영에 대한 비난은 끝나지 않을 것 같습니다. 포텐이 터지지 않는다면 다음주에는 투표의 운도 다해서 진짜 탈락할 것 같습니다.

 

 

이날 불안했던 것은 정준영 뿐이 아니였죠. 우승후보라 기대했던 유승우마저 쉴드칠 수 없을 만큼 별로인 무대를 보여줬습니다. 연이은 선곡 미스인 무대에 가창력을 왜 굳이 보여주려고 하는지...자신의 장점을 포기한 유승우의 엇나감이 이해가 안되었습니다. 지난 주 잡초 편곡만해도 정말 최고였지요. 이렇게 잘하는 게 분명한 유승우군이 자꾸 대중의 기대와 먼 무대를 선보이는 모험을 하다니 이해불가입니다.

 

심사위원들 말처럼 어른흉내와 성숙함이 아닌 유승우만의 풋풋한 음악성을 기대하는 것입니다. 이번 무대로 MY SON을 불렀을때의 그 흥분된 기대치가 한번에 꺾인 느낌이었죠. 제발 유승우군이 다시 기타를 들고 자신이 잘하는 것을 밀고 나갔으면 좋겠더군요. 유승우다운 무대를 보여줄거란 기대치가 아니였다면 이번에 탈락했어도 뭐라하기 어려웠을 것 같았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선곡미스에 대한 아쉬움을 드러내더군요.  하지만 생방무대에 선 이상 선곡 탓을 언제까지 할 수 없습니다. 그것을 넘는 것 역시 자신의 능력입니다. 그 대표적인 사람이 바로 로이킴입니다. 로이킴 역시 자신에게 딱 맞는 선곡이라고 할 노래들이 별로 없었습니다. 하지만 발전된 실력과 자신의 장점으로 노래를 잘 이끌어서 연이어 호평받는 무대를 보여주고 있지요.

 

로이킴을 보면 정준영과 참 비교가 되더군요. 오히려 로이킴은 외모와 부수적인 것 때문에 아직까지도 저평가 되고 있다고 봅니다. 윤건이 평가한대로 실력이 저평가 되었지만, 음원형 가수로 가장 돋보일 사람이 로이킴이란 것이 딱 맞는 평입니다. 그만큼 스타성과 실력까지 두루 갖췄고 게다가 자신에게 어울리는 표현력이 뛰어났으니까요. 그래서 선곡이 미스여도 그것을 자신에게 어울리게 발전만 시키면 언제든 좋은 무대를 보여줄 수 있습니다.

 

 

자신에게 어울리는 곡을 안정적으로 연이어 부른 사람은 홍대광이라고 생각합니다. 음정은 불안했지만, 자신이 가진 장점대로 무대를 잘 이끌었기에 언제나 감동을 줄 수 있었습니다. 무엇보다 이번에 제대로 포텐이 터진 사람은 바로 김정환입니다. 매번 가진게 많은데 그걸 하나로 표현하지 못해서 아쉬웠는데, 이번에 무대를 즐기면서 제대로 자신의 재능을 터트렸습니다. 앞으로 이만큼만 해준다면 뒷심을 제대로 발휘해서 치고 나올 듯 했습니다.

 

이처럼 무대에서 제대로 자신을 보여준 사람과 그렇지 못한 사람이 이번 무대 만큼 극명하게 갈린 적은 처음이라고 생각됩니다. 극명하게 발전된 팀과 그렇지 못한 팀이 갈렸는데 이번에 인기투표로 인해서 명암이 갈리는 불운한 모습이 연출 되었으니 시청자들의 원성이 폭발할 수 밖에 없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유승우군을 아끼지만 이번에 마지막 탈락팀은 유승우와 정준영이 되었어야 했습니다. 인기투표의 수혜를 제대로 입은 이들은 살아남은 만큼 다음번 무대에서 실력을 보여주지 못하면 또다시 질타를 받을 것입니다.

 

 

이런 탈락자 선정에 대한 아쉬움을 강하게 보여준 사람은 바로 심사위원 이승철입니다. 이승철은 마지막 탈락자로 딕펑스와 허니G가 남았을때 표정부터 심상치 않았지요. 아쉬움이 적나라하게 드러난 표정과 한숨과 탄식을 터트린 이승철은 급기야 제대로 쓴소리까지 남겼습니다. " 음악적 시선과 대중의 시선이 이렇게 다른건가요? " 아무도 공감할 수 없었던 최종 탈락자 두팀에 대한 아쉬움을 제대로 정곡찌른 그의 한마디가 씁쓸하게 들렸습니다.

 

오죽했으면 이승철이 이런 직접적인 쓴소리까지 남겼을까?  그만큼 이번 슈스케 무대는 인기투표의 힘이 너무 적나라하게 통했습니다. 심사위원들이 만장일치로 극찬한 무대들이 연이어 탈락자 무대로 뽑힌 것은 그야말로 심사평을 무용지물 만드는 힘빠지는 결과지요. 실력으로 승부를 던져야하는 무대에서 이런 한탄이 흘러 넘쳤다는 것은 슈스케의 한계만 보여준 꼴이 됩니다. 대중의 시선이 아니라 한마디로 탄탄한 팬투표의 결과가 이런 아쉬운 탈락자를 남겼다고 생각됩니다. 이런 결과는 붙은 사람마저 제대로 웃을 수 없게 하는 것이죠. 혹평 속에서 겨우 살아남았으니 다음 무대에 대한 부담감만 더 커질 것입니다.

 

어느 오디션이나 인기인에 대한 과한 쏠림은 나타나지만, 이번 슈스케는 지나치게 초반부터 이슈와 인기에 대한 과한 편중이 심했습니다. 벌써부터 이 현상에 대한 사람들의 반발심이 인기투표를 제대로 뒤집어 놓았습니다. 실력으로 보여준 사람에 대한 뒤늦은 평가가 참 안타깝습니다.

 

어찌보면 정준영이 심하게 욕을 먹는 것도 다 제작진의 꼼수일지도 모릅니다. 정준영이 실력적으로 높이 평가받을 멤버가 아니였지만, 그를 과하게 띄워놓아서 이리 올려놓은 것은 제작진이 원한 결과일 수 있습니다. 이를 통해서 노이즈 마케팅은 제대로 성공한 셈이니까요. 하지만 실력이 아닌 인기만으로 결과가 이어진다면 결국 슈스케의 명성도 점점 떨어지게 될 것입니다. 이번 결과는 다음번 정준영에게 그대로 돌아갈 확률이 큽니다. 그가 만약 이런 비난을 돌릴만한 무대를 보여준다 해도 이미 늦어버린 한방이 되겠죠.

 

 

공유하기 링크

 

13 Comments
  • 프로필사진 어쩔수없지 2012.10.27 11:33 음악성 하나만 가지고 하면 조문근이 못뜨는걸로 말할수 있을꺼고 스타는 대중이 만들고.. 음악성이 떨어지더라도
    스타성이 있는 사람을 발굴해서 키워야 기획사도 먹고 살지 안그렇나? 요즘 나오는 가수들봐라 가창력? 쥐뿔도 없다
    다 퍼포먼스 그룹
  • 프로필사진 DSF 2012.10.27 11:47 스타성도 오디션으로 포장이 되야 스타성이지. 노래를 어느정도 해야 그것도 인정받는 거죠. 스타성만 찾을려면 그냥 연예인하지 뭣하러 가수해요? 배우는 연기잘하고 가수는 노래 잘하고 이게 기본인데. 오히려 이런 쉴드는 정준영 본인한테도 도움이 안되는 쉴드네요. 정준영이 당장에 무슨 탑스타 되는 것도 아니고. 그리고 누가보면 가요계가 다 노래 못하는 가수만 있는지 알겠어요. 어차피 살아남을려면 다 연기잘하고 노래잘하고 실력도 되고 외모도 되야 결국은 살아남는데
  • 프로필사진 권영석 2012.10.27 12:53 심사위원도 웃긴게 못하면 60 70점 줘요 잘해도 96 삑사리내고 망쳐도 85 86 88 뭐야...ㅇ
  • 프로필사진 9999 2012.10.27 13:50 근데 어쩔 수 없지 않나요??
    슈스케는 어떻게보면 대중이 원하는 가수를 뽑는거잖아요 ㅎ 아티스트가 아니라 ㅎ 그러면 어쩔 수 없는것 같은데 ㅎ
  • 프로필사진 2012.10.27 18:55 동감.
    그러나 유승우와 정준영의무대가
    그전과같지않다고 느껴지는이유는
    딕펑스까지 포함해서
    이셋은 충분한개성이있는 무대를 첫생방에서 본거같은데
    심사위원은 계속 새로운모습을보여달라고
    변화가필요하다고 지루하다고 심사를한탓도있는듯.

    어찌됐건 어제만큼슈스케가지루했던건처음이네요
  • 프로필사진 2012.10.27 18:56 동감.
    그러나 유승우와 정준영의무대가
    그전과같지않다고 느껴지는이유는
    딕펑스까지 포함해서
    이셋은 충분한개성이있는 무대를 첫생방에서 본거같은데
    심사위원은 계속 새로운모습을보여달라고
    변화가필요하다고 지루하다고 심사를한탓도있는듯.

    어찌됐건 어제만큼슈스케가지루했던건처음이네요
  • 프로필사진 정준영에게 투표한 1인 ^^ 2012.10.28 18:42
    정준영 노래 시작할 때부터 듣는 내내 보기 불안했어요.
    저러면 떨어질 수도 있겠구나 싶어서.
    그렇게 생각하자 마자 저는
    온 가족 휴대폰 끌어다가 문자투표해줬답니다 ^^;;
    정준영 빠순이라서??????음...........................
    그런 사람들이 꽤 많았나봐요.
    그러니까 정준영이 탈락 안 했겠죠.


    그런데 그렇게 모인 문자 투표가 골이 빈 여자 사람들의
    인기투표 따위로 치부해 버리는 건 좀 아니라고 생각 돼요.


    그날 내가 했던 생각을 돌이켜 보자면요.....
    최고의 화음을 보여줬던 허니지라지만,
    말을 바로 하자면 지금까지 보다는 나았던 정도였지 않나요?
    박지용씨인가? 그 한 분 제외하고는
    화음 안 맞고 흔들리고 삑사리도 있었고 지루하고.
    심사위원들이 호평 일색이라서 헉! 했죠.
    솔직히 전 이번주 마저도 그들이 정준영보다 잘했다고 생각이 안 들었어요.

    슈스케를 비롯해서오디션 프로그램을,
    딱 이 번 주 한 번만 보고 평가하게 되지는 않잖아요.
    심사위원이 뭐라고 평가하건 간에 나도 듣는 귀가 있는 거고요.
    예심에서 정준영이 박하사탕 부르는 것도 봤고
    로이킴이랑 먼지가 되어 부르는 것도 봤고
    베드오브로지스도 들어봤고
    먼지가 되어 편곡은 초보자인 로이킴이 아니라 정준영이 다한 것처럼 보였고
    그런 걸로 판단해서
    정준영이 생방송에 진출할 실력이 없다는 생각을 하지 않았어요.
    일등은 몰라도 top 4에는 진출할만 하다는 걸 지금도 믿고 있어요.
    그러니까 빠순이인가요???? ㅎㅎㅎ

    심사위원이 떨어진 딕펑스에게 기회를 한 번 두 줘야겠다라고 생각했던 것처럼
    지난 금요일 제가 가족들 폰까지 꺼내서 문자 네 개를 보내준 것은
    지금까지 잘 하던 정준영에게 한 번 더 기회를 주고 싶었던 거였어요.

  • 프로필사진 times 2012.10.28 20:50 죄송하지만 이제껏 생방 무대에선 안좋은 모습 정도가 아니라 실망적인 모습만 보여주었죠. 이번만 못해서 사람들이 난리인것이 아니라 늘못하고 있는데도 안떨어지는 것때문이겠죠. 저도 정준영씨 목소리 참 좋아합니다만 이제껏 허니지의 무대 자체도 이제껏 전준영씨완 비교도 안되게 좋았고 이번 무대는 비교조차 하기 싫을 정도였습니다. 화음이 좀 루즈했던 부분 삑사리 조금 몇몇 사람에게 조금 지루한 것(외모 때문이것 같네요.)과 전준영씨의 무대의 실수들을 비교하면... 개인적으로 전준영씨 참 좋아하지만 오히려 노래는 안듣고 무조건 투표만 하는 사람들 때문에 전준영씨가 더 힘들지 않을까 하는 생각도 듭니다.
  • 프로필사진 ... 2012.10.28 22:28 뭐 길게 풀어썻지만 그게 그거죠. 빠순이라 쓰면 나쁘게 들리고 기분나빠질 수잇는것과 길게풀어쓰면 다르고 그런거죠 뭐. 인기투표가 됫다는건 맞는거잖아요. 그동안 슈스케를 보면서 보여지는 정준영의 모습이 좋아서 오늘 잘못한무대 때문에 더이상 못볼꺼같아서 온가족 문자로 투표를 햇다 = 인기투표 맞죠?.. 그로인해 그동안 이슈가 많이됫으니까 님같은 분들덕에 못하던 잘하던 상관없이 투표수가 보장되잇죠.. 허니지보단 그래도 잘한거같다 라고 주관적으로 듣는귀가 틀리지 않나 식의 변명을 하셧지만 허니지가 그럼 탈락한다 하여도(저도 솔직히 그렇게 좋게듣진 않앗거든요) 정준영이 다른참가자는 물론 딕펑스보다 잘하지 못햇죠.. 딱히 비난을 하려는건 아니구요 그냥 아이러니하고 무언가 문제가 잇다는건 확실한거 같아서요. 슈스케나 다른 여러 오디션도 마찬가지지만 그 문자투표 비중이 너무 큰게문제지 님같은 사람이 문제는 아닌거같아요. 솔직히 다 그런사람들이죠 저같아도 홍대광 로이킴 떨어질거같으면 온갖 폰으로 문자햇을텐데요뭐..
  • 프로필사진 정준영에게 투표한 1인 ^^ 2012.10.30 01:33 times님
    네가 아무리 길게 쓰건 결국 넌 빠순이야 이런 결론을 가지고 댓글 다셨네요^^
    나도 귀가 있어서 들을 줄 알아요 이래봐도 네 귀따위를 누가 인정해준대? 인정할 수 있는 '내' 귀가 정준영 생방 때 못했다는데 무슨 잔소리! 가치 없는 네 귀를 인정해줄 수 없어! 이런 말씀이시고요.

    어디서 많이 들어보는 논리라고 생각하지 않으시나요?
    홍대광에게도 네 표는 보내졌답니다.
  • 프로필사진 ㅡㅁ 2012.10.31 12:30 네 빠순이예요
  • 프로필사진 2012.10.29 10:07 안타깝지만 어쩔수 없는거잖아. 구하라도 가수하는데뭐.
  • 프로필사진 dsf 2012.10.29 10:36 님 글은 전형적인 아마츄어티를 못벗어난 글입니다.그날 못한건 사실이지만.아무리 노래잘하는 가수라도 그날 컨디션에 따라 삑사리가 날수있습니다.단지 프로답게 노련하게 커버를 하는거죠,전 오히려 기본기는 되어있구나라는 인상을 받았습니다.아마 앞으로 분명 칭찬받는 무대가 나올것입니다.전체적인 부분을 볼줄 알아야된다는거죠.선곡의중요성과 당일 컨디션조절은 주변에서 얼마든지 가르칠수있지만. 스스로 가지고있는 재능은 누가 가르칠수없지요.참고로 나는 정준영은 별로 좋아하지 않습니다.유승우 이노마가 맘에듭니다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