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k
«   2019/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75
Total
74,548,547
관리 메뉴

딘델라의 세상보기

박근혜 내곡동 주택 연예인 배우 신소미, 네티즌들의 두가지 시선 본문

토픽

박근혜 내곡동 주택 연예인 배우 신소미, 네티즌들의 두가지 시선


딘델라 2017.04.21 21:49

배우 신소미가 박근혜 전 대통령의 내곡동 사저 전 주인이라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화제다. 갑자기 신소미가 인터넷 실검에 오르며 화제가 된 것은 박근혜 전 대통령이 새로운 내곡동에 사저를 마련했기 때문이었다. 박 전 대통령은 지금까지 머물고 있는 삼성동 자택을 매각하고 내곡동에 위치한 지상 2층 지하 1층의 단독주택을 구입했다고 한다. 박 전 대통령의 새로운 사저는 내곡동에 위치했으며 대지면적 406.00㎡에 건물 규모는 544.04㎡이라고 언론들은 전했다. 또한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정보에 따르면 해당 주탁은 28억원에 거래 됐다고 한다.

 

 

이렇게 박 전 대통령이 내곡동에 새로운 사저를 마련하면서 내곡동 사저도 큰 주목을 받게 되었고, 그러다 보니 새로운 사저의 전 주인인 배우 신소미까지 주목을 받게 된 것이다. 신소미는 또한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의 마지막… 내곡동 집… 참 많은 일들과 함께 했는데 오늘이 마지막… 두 딸들 시집보내고 이제는 안녕~~~고마웠구 즐거웠구 행복했구…또다시 내곡동 집 같은 곳을 만날 수 있을지… 율아 이제 내곡동 이모는 없단다”는 글과 사진을 게재해서 화제가 되었다. 그녀가 오랫동안 딸 들과 함께 생활하면 정겨운 집을 떠나서 많이 아쉬운 마음을 담고 있었다.

 

 

그런데 그 집을 새로 산 주인이 박 전 대통령이라니. 갑자기 화제가 된 배우 신소미도 덩달아 당황했을 것 같았다. 발빠른 언론들은 배우 신소미가 살던 집을 박근혜 전 대통령이 샀다며 크게 보도했다. 미스코리아 출신 배우 신소미가 살던 집을 박근혜 전 대통령이 새로운 사저로 마련하는 이유나 그 배경에 대해서도 관심들이 뜨겁다. 이유는 현재 박 전 대통령은 탄핵을 당한 후 검찰에 구속이 되어서 구치소 생활을 하고 있기 때문이다.

 

네티즌들은 아직 구치소에서 조사를 받고 있는 박 전 대통령이 왜 새로운 사저를 마련했는지 궁금하다며 사저 마련이 사면 등의 이유가 아니길 바란다며 그녀에 대한 제대로 된 조사를 바란다는 반응들이 많았다. 언론들도 새로운 사저 마련의 동기 등에 관심이 뜨거웠다. 박근혜 전 대통령 측은 “삼성동 자택이 낡은데다 이웃 주민의 불편을 고려해 좀더 한적한 곳으로 이동하게 된다”라며 사저를 옮긴 이유를 설명했다. 박근혜 전 대통령의 구치소 생활이 뉴스에 보도될 만큼 박근혜 전 대통령의 근황이 가장 큰 관심거리기에 사저구입을 하게 된 배경도 큰 관심이었다.

 

 

또한 신소미가 덩달아 실검에 오르는 등 관심을 받는 것이 불편하다는 반응도 많았다. 박근혜 전 대통령과 배우 신소미가 어떤 관계도 아닌데 어쩌다 보니 이렇게 얽혀서 실검까지 오르게 된 점이 그녀에겐 퍽 좋을 순 없을 것이다. 이는 지나친 관심이 아닌가 싶었다. 그래서 그것이 오히려 이상하다며 굳이 연예인이 전 집주인이라는 이유로 이런 가십거리까지 알아야 하는지 이해할 수 없다는 반응도 있었다.

 

그만큼 박근혜 전 대통령의 행보와 결과에 대해서 많은 이들이 관심을 가지다 보니 사저 마련도 큰 이슈가 되는 것 같았다. 그 의중이 무엇인지 궁금하기에 이런 가십거리가 이슈가 되는 것이겠지만, 주변의 가십거리보다 더 중요한 것은 국정농단에 대한 정확한 심판이 아닐까 싶었다. 현재 장미 대선까지 정국이 매우 빠르게 돌아가고 있다. 그래서 차기 정국과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결과 등이 초미의 관심거리다. 그런 상황에서 여럿 가십거리들이 봇물터지듯 터지기도 하는데 그것이 마냥 자극적인 호기심으로만 흘러서는 안 될 것 같았다.

 

 

공유하기 링크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