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k
«   2019/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Archives
Today
1,115
Total
74,493,503
관리 메뉴

딘델라의 세상보기

1박2일 시즌2 차태현, 불안감 반전시킨 이유 본문

예능보기

1박2일 시즌2 차태현, 불안감 반전시킨 이유


딘델라 2012.02.15 06:38

1박2일 시즌2 차태현, 불안감 반전시킨 이유





1박2일이 드디어 시즌2 새 멈버가 공개되었습니다. 나영석pd의 공백을 천하무적 야구단을 만든 최재형pd가 이어받아 새롭게 탄생할 시즌2는 기존의 시즌1이 가지고 있던 방식을 그대로 따르며 동시에 좀더 다양한 포맷을 시도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시즌2는 기존 멤버인 이수근, 엄태웅, 김종민에 김승우, 차태현, 성시경, 주원이 새롭게 합류하게 됩니다. 기존의 멤버들이 새 멤버들에게 시즌1의 촬영 노하우를 전수해 멤버들간의 단합과 화합으로 빠른 적응을 이끌어 가도록 한다는 방향입니다.




무엇보다 이번에는 최종 멤버 발표가 가장 화제가 되었죠. 바로 차태현의 투입니다. 기존 잔류 멤버에 대한 궁금증과 새롭게 합류한 멤버들에 대한 궁금증이 많았습니다. 그로인해 각종 캐스팅 루머도 들려왔죠. 결국 최종으로 김승우, 성시경, 주원이 이전에 발표된 대로 진행될 예정이고, 마지막까지 알려지지 않던 최종 멤버로 모두의 예상을 깨고 차태현이 캐스팅되어 큰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있습니다.

먼저 캐스팅 발표된 김승우, 성시경, 주원이 여러가지 이유로 인한 비난을 받은 데 반해, 차태현의 캐스팅은 기대감을 가지게 하며 가장 만족한 캐스팅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이렇게 캐스팅의 반응이 다른 것은 차태현의 남다른 예능감이 이미 정평이 나있기 때문입니다.

차태현은 이미 대세 예능인 무한도전의 팬들에게도 가장 만족한 게스트로 평가받아서, 멤버들 공백이 생길때마다 가장 우선으로 새멤버 섭외순위에 언급될 정도로 예능감각을 인정받았습니다. 게다가 이미 패밀리가 떳다, 런닝맨등 유명 리얼리티 프로그램에서 게스트로 출연해 큰 활약을 남겼습니다. 매번 그의 출연이 확정이 되면 언제나 몸사리지 않고 멤버인냥 열정으로 웃겨줬기에, 사람들에게 기대감을 심어줬습니다. 그만큼 이미 검증된 예능인으로 평가받았습니다.




차태현은 그동안 수없이 예능 출연에 섭외를 받아왔었습니다. 배우임에도 남다른 예능감을 보여주며 자연스러운 웃음을 유도해왔기 때문입니다. 어디를 가든 급적응해 자신의 캐릭터를 바로 인지시킨 차태현은 김수로와 더불어 강력한 러브콜을 많이 받아왔었죠. 하지만 그동안 영화에만 집중하며 간간히 게스트로 자신의 예능감을 감질나게 뽑내던 그가 1박2일에 합류함으로 우려만 깊었던 시즌2에 조금이라도 단비가 될 듯합니다.

그동안 캐스팅된 멤버인 김승우, 성시경, 주원은 리얼리티 출연 경험이 전무합니다. 게다가 기존 멤버인 엄태웅과 김종민도 적응 못한 시간이 길어서 비난을 받던 사람들입니다. 유일하게 1박2일에서 이수근만이 진정한 예능인으로 모든 짐을 떠안은 거나 마찬가지인 상황에서 차태현이 숨통을 트일만한 카드로 등장한 것입니다.

이처럼 모든 멤버가 확정된 상황 속에서 유일하게 차태현의 합류를 마지막에 발표한 것은 우려를 기대감으로 극적 반전시키기 위한 시즌2 제작진의 생각일지도 모릅니다. 최종 비밀병기를 마지막에 터트리며 그간 우려와 걱정만 반복되던 시각을 조금이나마 돌릴 수 있다는 판단에서 였겠죠. 다행히 비난만 하던 네티즌의 반응은 차태현이란 이름 하나로 기대감을 상승시키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이것이 안심할 상황이라고 볼 수는 없습니다. 문제는 차태현만 기대된다는 반응이 다수이기 때문입니다. 그만큼 차태현의 부담감이 커졌다는 뜻이죠.




우선 가장 문제는 차태현이 예능 출연을 할때는 언제나 예능최강 멤버들과 함께 했었다는 것입니다. 우선 친분히 두터운 멤버들과 어울려 있었기 때문에, 차태현이 좀더 빠르게 적응하고 자신의 캐릭터를 녹일 수 있었던 것이죠. 하지만 현재 배우들이 많은 시즌2 멤버들 사이에서 이수근과 함께 이들을 이끌어야 할 상황에서 차태현이 과연 잘 할 수 있을까? 잘하더라도 초반 부담이 상당하게 될 것입니다. 초반 보조하고 맞춰줄 상황이 전무한 상황에서 차태현의 짐은 더욱 무거월 질 수 밖에 없는 것입니다.

하지만 어렵게 합류를 결심할 차태현이 이전과 다르게 예능을 업으로 삼아야 하는 막중한 책임을 가지게 되서, 반대로 배우로 예능에 적응한 선경험이 있으니 오히려 배우들의 빠른 적응을 이끌고 도울 수도 있고, 무엇보다 그간 가벼운 이미지를 탈피해 멤버들을 이끌며 새로운 면도 보일 수 있는 절호의 기회도 될 수 있습니다.




차태현의 합류로 우선 기대심을 갖게 된다는 것은 시즌2의 호재입니다. 하지만 모든 것을 차태현 혼자 이끌 수는 없는 것이죠. 시즌2가 성공하기 위해서는 차태현 카드보다 김승우, 성시경, 주원이 얼마나 적응하고 빨리 시청자의 우려를 날려버려야 가능할 것입니다.

우선 맏형으로 합류하는 김승우에 대한 우려가 가장 압도적으로 많습니다. 야생버라이어티라 불리며 몸이 고단할 이 리얼버라어이티에서 과연, 김승우처럼 몸을 별로 쓸 것 같지 않은 이미지의 배우가 얼마나 잘 할 거냐는 것이죠. 김승우가 그런 우려를 날리기 위해서는 게스트로 호평을 받았던 배우들 처럼, 몸을 아끼지 말고 망가질 각오를 해야 할 것입니다. 제대로 망가지며 사람들이 가진 편견을 깨야 하는 것이죠.

그다음 성시경 역시 김승우와 별반 다르지 않죠. 말은 잘하지만 1박2일에서 브레인 역할만 해서는 안되죠. 반전의 이미지가 있어야 할 것입니다. 은지원이 은초딩이라는 별명과 동시에 뛰어난 센스로 매번 반전의 주인공이 된 것처럼 성시경도 자신이 가진 이미지외에 특별한 예능적 이미지가 필요할 것입니다.

현재 시즌2의 출발을 압두고 있는 상황에서 가장 중요한 핵심은 나영석없이 성공할까? 란 것이 가장 지배적이죠. 그동안 나pd는 또다른 멤버나 다름이 없었고, 제작진들 역시 한 가족이나 다름없는 모습을 보여줬습니다. 나pd가 그 중간에서 늘 가교 역할을 했기에 제작진들과 연예인들 사이에서도 끈끈함을 보일 수 있었습니다. 시즌2의 성공을 위해서는 그래서 최재혁pd가 얼마나 모든 사람들의 가족같은 끈끈함을 잘 이끌어내는냐가 가장 중요합니다.

하지만 워낙 그 빈자리가 크지 않을까 생각되는 것이 바로 나영석의 공백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아무리 시즌2가 무난히 성공한다고 해도 시즌1의 빈자리는 오래도록 여운을 남기겠죠. 그래도 차태현의 합류로 그나마 기대해 볼 만한 것이 생겼다고 여겨집니다. 주말 안방의 웃음을 책임졌던 1박2일이 과연 어떤 새로운 모습으로 찾아올지 기대해봅니다. 예능에선 성공하는 시즌2가 없다는 공식을 제발 깨주기를 바랄 뿐입니다.



글이 마음에 들면 손가락 모양을 추천 클릭 한방! (로그인 불필요)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정기구독+ 해주세요
Tag
, , , , , , , , , ,
공유하기 링크

 

Comments
댓글쓰기 폼